자유게시판
나눔터 > 자유게시판
이별앞에서 무뎌진다는 말 비로소 깨닳게 된 순간을 기억한다. 덧글 0 | 조회 25 | 2020-11-17 16:28:09
조세라  
그립다 못해 이제는 무뎌진 내마음.. 이별할때는 단 하루라도 없으면 정말 죽을것 같다는 생각을했는데. 막상 이별하고 나니깐 그 감정이 한달이채 안되게 없어진듯하다.. 어떤 만남이든 이별은 있기마련이고, 시간이 갈수록 죽도록 사랑하고 원했던 사람은 점점 희미해져 가는것이 살아가는 인생의 이치라고 말 할수 있기까지 참으로 오래시간이 걸렸다.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